2011새해가 밝았으니 이제 작심삼일의 계획을 하나씩 풀어 놓을 때가 되었다. 하다가 집어 치울 것이 뻔하겠지만(?) 일단, 뭐부터 해볼까를 고민하다가, 문득 작년부터 돌리고 있는 "입이 트이는 영어" 외우기가 생각이 났다...

 그래... 올해는 책은 사지 말고 (책사고 본 적이 별로 없다.)... 걍 대본 통으로 외우기만 해보자... 라고 생각한다. 

 2010년 매운토끼해 작심삼일 1호 계획을 공개한다 : 입이 트이는 영어 한달에 딱 10개만 통으로 외우자~~!!



 이 블러그가 괜히 4th Dimension 이겠는가? 이제 삽질을 시작해보자. 나처럼 서버돌려서 EBS 녹음 하는 사람 많이 없을 듯.. (나도 따라하는 것이지만..)

 일단, 저 시작시간에 들을 수가 없음으로 자동녹음 프로세스를 점검해보자.   07:00 이면 일어나기도 힘든 시간이다. ㅡ,.ㅡ;  
 


 지난해부터 작심삼일로 계속 도전해오고 있는터라. 자동 녹음 프로그램은 잘 돌아가고 있는 듯 하다. 내버려둔지가 거의 6개월은 넘은 듯 한데.. 착하네... 라고 생각했지만.. 우라질.... 그게아니네.. 녹음을 들어보니 시작이 안맞다. (라디오는 정확하게 그 시간에 시작하고 끝나는 시간에 끝난다. => 녹음이 참 편함)

원인을 분석하니 서버시간에 문제가 있다. crrontab으로 프로그램이 돌아가는데, 서버를 한동안 내버려 뒀더니 시각 동기화에 문제가 있네. 아~~~! 이런......... 그동안 모였던 저 위에 자료들은 전부다 15분 정도 Delay되어서 녹음되었던 것이다.

 Ubuntu 서버인데.. 알아서 시각을 맞추는 줄 알았는데. 곡 ntp를 설정해 줘야 하는 모양이다.


 Ubuntu hep page에서 ntp 관련 정보를 뒤졌다. 

  * Ubuntu는 ntpdate와 ntpd의 두가지 방식으로 Time sync를 진행을 한다
    * ntpdate : 부팅시 1회 실행 => ntpdate ntp.ubuntu.com (매일 실행하고자 할 경우 cron에 추기해 둘 것)
    * ntpd : 깔고 셋팅해줘야함 (줴길, 자동이 아니잖아.)

 해서.. 깔고 ntpd로 셋팅해줬다.. 자동으로 시간을 맞추는 줄 알았더니 아니네.. 그러고 보니 참, 내 서버를 부팅한게 언젠지 감감하네.. 지하세계에서 위치하는 지라 알아서 잘 돌아가는 게 신기할 따름.. 

 잘 되려나 모르겠다.



Posted by 4D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Connected by DNS server, DNS service